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8-10-19 오후 04:24:26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사회

의학

법조

지방자치

복지

인물

사회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재호의원,"한국건설관리공사, 부당자금 1억 6천여만원 조성,비위연루 직원 80명"

- 상급자의 지시에 따라 허위로 출장비 수령 후 상급자에 전달
- 감사기간 중에도 허위출장으로 출장비 부당수령, 도덕적 해이 심각
- 박재호의원, “공사의 정상화를 위해서 투명하고 건전한 경영 선결돼야”

2018년 10월 11일(목) 22:03 [데일리시사닷컴]

 

[데일리시사닷컴]국토교통부 산하 공공기관인 한국건설관리공사의 방만한 경영과 직원들의 모럴해저드(도덕적 해이)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재호(부산 남구을)의원이 한국건설관리공사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1년부터 2017년까지 허위로 출장을 신고해 부당하게 조성한 금액만 1억 6,400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허위출장으로 부당한 자금을 조성하는데 연루된 직원이 공사 前 사장과 본부장 등 고위직을 포함해 총 80명에 달했다. 직원 6명 당 1명이 연루된 것이다.

대부분의 부당자금 조성은 본부장, 실장, 처장 등 고위직 임원의 지시로 이루어졌다. 상급자가 하급자에게 허위로 출장을 상신하도록 부당한 지시를 하여 하급자들이 조성한 출장비를 상납 받아 명절선물비, 경조사비 등 용도로 사용한 것이다,

심지어 국토부의 감사가 진행 중이던 2017년 11월에도 허위출장으로 출장비를 부당수령한 것으로 나타나 심각한 모럴해저드(도덕적 해이)가 자리하고 있었다.

국토부는 이들 비위자에게 비위정도에 따라 처분할 것을 요구했고, 이에 따라 해임 2명의 중징계와 정직 5명, 감봉 1명, 견책 6명, 경고 7명, 주의 59명 등 경징계처분을 했다.

박재호의원은 “한국건설관리공사는 2017년 매출이 줄면서 5,051만원의 적자를 기록하는 등 재정상태가 악화된 상황에서도 허위출장을 통한 부당자금 조성 등 방만한 경영을 이어왔다”며, “공사의 정상화를 위해서 투명하고 건전한 경영이 선결돼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성덕 기자  seongdk58@hanmail.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조상호 시의원, 서울시교육청 행정..

김종훈의원,"현대중공업, 공정위 조..

윤종필의원,"식약처, 대장균군 기준..

이동섭의원,"쪼개기 수의계약, 엉터..

양천구,"미세먼지, 추위에도 걱정 ..

강대호 부위원장, "2018 장안평 자..

구로구, 에코마일리지 신규 회원 모..

양천구,"공동주택 안전하게 지켜드..

"서울시정의 위법 부당한 사항 서울..

윤일규 의원 “식약처도 ‘봉침 사..

 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 운영원칙 | 서비스 약관/정책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상호: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 : 한국인터넷신문기자협회(010-9551-1249)/ 편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0/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