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8-11-18 오후 08:48:37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기업

생활경제

산업

부동산

금융

경제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경제 > 기업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이봉관 회장의 서희건설, "가족애 담은 광고와 대이은 여성파워..화제"

"이봉관 회장의 서희건설 성공에는 오너가의 회사사랑과 가족사랑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

2018년 11월 07일(수) 12:30 [데일리시사닷컴]

 

<서희건설 광고에 출연한 이봉관 회장의 손녀들, 원 안의 소녀가 이봉관 회장의 장손녀 박서연양>

[데일리시사닷컴]지역주택조합사업을 건설업계의 화두로 던진 이봉관 회장의 서희건설이 오너가(家)의 가족애와 대를 잇는 여성파워가 업계에서 회자되고 있다. 서희건설 창립자이자 회장직을 맡고 있는 이봉관 회장부터 자녀, 손녀까지 3대가 가족애로 서희건설의 미래 성장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것이다.

지난 1982년, 영대운수(주)를 설립하며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 서희그룹은 1994년부터 건설업에 뛰어들어 플랜트, 토목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력 있는 건설사로 주목 받았다.

특히 시장에서 부정적인 이미지를 가지고 있던 지역주택조합 사업에서 투명하고 내실 있는 사업추진으로 지역주택조합사업의 독보적인 건설사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2017) 시공능력평가 32위로 매출 1조원을 이어가고 있으며, 2017년 한국기업평판연구소에서 진행한 ‘국내 건설사 브랜드 평판’에서는 작년 최고 9위(1월~4월), 가장 최근 조사에서는 16위(12월)를 차지하며, 브랜드 파워에서도 메이저급 건설사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이봉관 회장의 헌신적인 노력 뿐만 아니라, 이 회장의 자녀들도 서희건설 성장에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이봉관 회장의 장녀인 이은희 부사장은 통합구매본부 부사장으로 근무하고 있고, 차녀인 이성희 전무는 재무담당 전무로 근무 중이다. 실제로 이 회장의 두 자녀가 본격적인 경영에 참여하여 서희건설 성장에도 큰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2대에 이어온 서희건설 오너가의 회사사랑과 가족사랑은 대를 넘어 이 회장의 손녀들에게도 이어지고 있다. 2011년부터 최근까지 방영됐던 서희건설의 아파트 광고에는 이 회장의 손녀들이 직접 출연하며 할아버지와 어머니의 회사를 알리는 역할을 했다. 당시 광고에 출연했던 아역들이 모두 이봉관 회장의 손녀들이었다는 것은 업계에 익히 알려진 이야기이다.

특히 이봉관회장의 장손녀이자 광고에서 ‘서희’를 외치던 어린 소녀(박서연)는 훌쩍 자라 올해 대입 수시전형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서울대에 합격하여 흔히 말하는 ‘엄친딸’로 불리며 부러움의 대상이 되었다.

한편, 서희건설 오너가의 가족사랑은 이봉관 회장의 경영철학에도 녹아있다. 서희건설의 아파트 광고에서 흘러나와 익숙한 광고음악에도 이 회장은 가족에 대한 사랑을 담았다. ‘최진사댁 셋째딸’이라는 유명 가요를 개사해 선보였던 광고음악은 이봉관 회장의 가족 이야기이다. 실제로 이 회장은 딸만 셋을 가진 딸부잣집의 아버지로, 광고 카피처럼 아끼고 사랑하는 딸들만큼 우아하고 아름다운 아파트를 짓겠다는 포부를 광고에 담은 것이다.

수많은 위기를 헤치고 건실한 중견 건설사로 성장한 서희건설의 성공에는 오너가의 회사사랑과 가족사랑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김태수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양천구의회 업무추진비, 평일 심야..

농협재단, 농촌정주(定住) 장학생『..

서희건설, "이봉관 회장의 가족애 ..

금천구,"내가 만든 3D 캐릭터 보실..

서희건설,"지역주택조합사업, 문제..

금천구,"우리 동네 작은 경로당, 서..

양천구,"마을강사들의 화합의 한마..

구로구립소년소녀합창단 제8회 정기..

확 달라진 금천구 도시자연공원... ..

지양마을 옹벽 붕괴사고, 주민과 구..

 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 운영원칙 | 서비스 약관/정책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상호: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 : 한국인터넷신문기자협회(010-9551-1249)/ 편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0/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